[2024 KOREA E-Commerce Fair SEASON 2] 2024.10.31(목) ~ 11.2(토)
2024-03-15
  • [2024 코이페 시즌1] 2024.3.7(목) ~ 3.9(토)
    2023-12-11
  • <코리아 이커머스 페어> 국제 인증 획득!
    2023-12-11
ONBIZ NEWS
  • [전자신문] e커머스, '악성 셀러' 단속 나섰다…판매자 부당행위 제재 강화
    [전자신문] e커머스, '악성 셀러' 단속 나섰다…판매자 부당행위 제재 강화
    [전자신문] e커머스, '악성 셀러' 단속 나섰다…판매자 부당행위 제재 강화 e커머스 업계가 플랫폼 자정에 힘을 쏟고 있다.비효율을 줄여 수익성을 제고하는 한편 플랫폼 신뢰도를 높여 중국 e커머스(C커머스) 등 경쟁 업체와 차별화하겠다는 의도다.​ ...(더보기)[전자신문] e커머스, '악성 셀러' 단속 나섰다…판매자 부당행위 제재 강화('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더팩트 [강원일보] 국립종자원 강원지원, 김장용 채소 종자·묘 불법 유통 단속 국립종자원 강원지원은 김장용 채소 종자의 유통 성수기를 앞두고 종자와 묘의 불법 유통을 차단하기 위해 단속에 나선다.조사 지역은 춘천, 속초, 홍천, 횡성, 철원, 화천, 양구, 인제, 고성, 양양 등 10개 지역이고 ​종자·육묘업체, 판매상(농협, 농약사, 재래시장) 등을 대상으로 유통 실태와​불법 종자·묘 유통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중점 단속사항은 종자·육묘업 등록 및 품종의 생산·수입 판매 신고 여부, 유통 종자·묘의 보증 또는 품질표시 여부, 종자 가격표시제도 이행 여부 등이다. ​...(더보기)[강원일보] 국립종자원 강원지원, 김장용 채소 종자·묘 불법 유통 단속('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이데일리
    2024-07-18
  • [천지일보] “추석 특수 기대 vs 中 전자상거래 위협”… 3분기 유통업계 기대감 엇갈려
    [천지일보] “추석 특수 기대 vs 中 전자상거래 위협”… 3분기 유통업계 기대감 엇갈려
    [천지일보] “추석 특수 기대 vs 中 전자상거래 위협”… 3분기 유통업계 기대감 엇갈려 올해 3분기 유통업계는 혼재된 전망을 보이고 있다. ‘추석 특수’에 대한 기대감 있지만, 중국 전자상거래 플랫폼의 공격적인 확장에 대한 우려도 큰 것으로 나타났다. 백화점과 대형마트는 ‘추석 특수’를 기대한 반면, 온라인은 중국 이커머스 공세 등에 대한 과열 경쟁 우려가 컸다.9일 대한상공회의소(KCCI)에 따르면 500개 유통업체를 대상으로 한 최근 조사에서 3분기 유통업 경기전망지수(RBSI)는 82로 나타났으며 이는 2분기의 85에서 하락한 수치이다.RBSI는 유통업계의 경제적 심리를 측정하는 지수로, 100 이상일 경우 긍정적인 전망을, 100 이하일 경우 부정적인 전망을 의미한다. ...(더보기)[천지일보] “추석 특수 기대 vs 中 전자상거래 위협”… 3분기 유통업계 기대감 엇갈려('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머니투데이 [이데일리] ‘중기전용 T커머스’ 앞두고…업계 이해관계 첨예 업계 해묵은 과제였던 중소기업 전용 데이터홈쇼핑(T커머스) 신설이대통령 직속 국민통합위원회의 손을 거치면서 빠르게 가시화되자 이해관계자들의 주판 튕기기도 빨라지고 있다. 가장 적극적인 홈앤쇼핑은 T커머스 신설 요구에 목소리를 높이는 모양새지만 기존 홈쇼핑 업계는 업황 악화 상황에서 새로운 사업자의 등장이 부담스럽다는 우려를 내비치고 있다.​ ...(더보기)[이데일리] ‘중기전용 T커머스’ 앞두고…업계 이해관계 첨예('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2024-07-11
  • [데일리한국] 유튜브 쇼핑 등장에 이커머스업계 ‘술렁’…파급력 앞세운 메기될까
    [데일리한국] 유튜브 쇼핑 등장에 이커머스업계 ‘술렁’…파급력 앞세운 메기될까
    [데일리한국] 유튜브 쇼핑 등장에 이커머스업계 ‘술렁’…파급력 앞세운 메기될까 구글이 유튜브에서 세계 최초로 한국에 ‘쇼핑 전용 스토어’를 출시하며 온라인 커머스 시장 공략에 나섰다. 영상을 시청하며 다른 플랫폼에 접속할 것 없이 영상 속 탭에서 손쉽게 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 국내 이커머스 업계에서는 유튜브 쇼핑이 미칠 영향력에 대해 예의주시하는 분위기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유튜브는 최근 국내 전자상거래 기업 카페24와 손잡고 '유튜브 쇼핑을 위한 전용 스토어'를 개설했다. 유튜브 쇼핑 기능은 한국에 최초로 도입됐다. 한국 유튜브는 젊은 층에 인기가 많은 만큼 온라인 쇼핑에 익숙하고 트렌드에 민감한 소비자가 많아 한국의 이커머스 시장을 테스트 베드로 삼은것으로 풀이된다. ...(더보기)[데일리한국] 유튜브 쇼핑 등장에 이커머스업계 ‘술렁’…파급력 앞세운 메기될까('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지디넷코리아 [스카이데일리] ‘대형마트 새벽배송’ 허용… 업계는 ‘인력 등 중복투자’ 필요 대형마트의 영업제한시간과 의무휴업일에도 온라인 주문을 허용키로 하는 법안이 재발의돼 국내 유통업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다만 규제가 오래 막힌 탓에 인력 등 중복투자 필요도 제기되고 있다. 2일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통신판매업을 신고한 대형마트는 영업시간제한이나 의무휴업일 지정에도 불구하고 통신판매를 할 수 있는 내용을 담은 유통산업발전법 개정안이 발의됐다. 제21대 국회 초였던 2020년에는 관련 법이 발의됐으나 규제 완화를 둘러싼 이견, 임기 말 심화한 여야 정쟁으로 결국 본회의에 오르지 못하고 폐기됐다. 당시 정부는 규제 완화를 보완하기 위해 2022년 말 대형마트·전통시장 등 이해단체들과 ‘대·중소유통 상생협약’을 맺고 제도 개선책을 내놨으나 법 개정이 무산되며 중단됐다. ...(더보기)[스카이데일리] ‘대형마트 새벽배송’ 허용… 업계는 ‘인력 등 중복투자’ 필요('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이데일리
    2024-07-04
  • [뉴스핌] "올 게 왔다" 유튜브 쇼핑 스토어에 유통업계 '술렁'
    [뉴스핌] "올 게 왔다" 유튜브 쇼핑 스토어에 유통업계 '술렁'
    [뉴스핌] "올 게 왔다" 유튜브 쇼핑 스토어에 유통업계 '술렁' 유튜브가 국내 이커머스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다. 영상을 시청하며 다른 플랫폼에 접속할 것 없이 영상 속 탭에서 손쉽게 상품을 구입할 수 있는 '쇼핑' 기능이 신규 도입됐다. 새로운 활로를 찾은 판매자들부터 연예인, 인플루언서까지 진출해 시장이 빠르게 활성화되고 있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유튜브는 최근 국내 전자상거래 기업 카페24와 함께 '유튜브 쇼핑을 위한 전용 스토어'를 개설했다. 이미 앱 상단 카테고리에 '쇼핑' 탭에는 상품을 소개하는 숏폼, 영상이 다수 게재돼 있다. 시청자는 별도의 가입 절차를 거칠 것 없이 앱 내에서 상품 구매가 가능하다. ...(더보기)[뉴스핌] "올 게 왔다" 유튜브 쇼핑 스토어에 유통업계 '술렁'​('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시사위크 [중앙일보] 中 알리·테무의 도 넘은 개인정보 수집 실태 당신의 SNS 정보, 18만 중국 업체로 넘어간다? 부산에 사는 30대 남성 A씨는 최근 6개월 동안 중국계 전자상거래 플랫폼(C-커머스) 중 하나인 ‘알리익스프레스’로부터 주문하지 않은 택배 수십 개를 받았다고 한다. 상자 안에는 천 조각 등 쓰레기가 들어가 있거나, 내용물이 없는 경우도 있었다. 배송지는 A씨 자택은 물론 근처 학교나 관공서 등 다양했다. 전문가들은 ‘브러싱 스캠(Brushing Scam)’ 가능성을 높게 본다. 판매자가 판매 실적을 부풀리기 위해 불특정 다수에게 택배를 발송하는 행위로, 작년 중순부터 국내 커뮤니티에 비슷한 사례가 올라오고 있다. A씨 등은 “중국 플랫폼에서 물건을 산 뒤부터 이런 일이 발생하기 시작했다”고 주장한다. ...,(더보기)[중앙일보] 中 알리·테무의 도 넘은 개인정보 수집 실태('더보기'를 클릭하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 이뉴스투데이
    2024-06-27
팝업존
협회 주요사업 및 활동 안내
(사)서울온라인비즈니스협회
0732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0, 백상빌딩 5층 509호
고객 지원
오전 09:00~오후18:00(월~금)
[전화] 02-6013-4284
[메일] onbiz@onbiz.or.kr
Copyright ONBIZ,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에 게시되어 있는 이메일 주소가 '이메일 주소 수집 프로그램' 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사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04년 10월 19일]